HOT ISSUE

강화 분오 생태마을에 저어새가 사는 이유?

초여름 물로 가득한 논에 길게 심어진 어린 모들이 햇살에 반짝이는 모습이 싱그럽다. 그곳에서 종종 유유자적하게 먹이 활동을 하고 있는 백로를 보게 된다. 강화도에는 독특한 모양의 까만 주걱 부리를 좌우로 바쁘게 움직이며 먹이를 찾고 있는 새가 있는데 바로 천연기념물 205호로 지정된 저어새다.

기사 더보기
인천시 시정소식지 굿모닝 인천 영문소식지 Incheon Now 중문소식지 인천지창 인천 소셜방송 ON 通 인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