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든 청년들에게 건네는 따듯한 도시락과 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