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 Main News

Total : 1

  • [인천 이야기] “해주식 만두, 강아지떡 먹으며 설 보내요”

    평창올림픽이 개막되었다. 한반도 단일기를 들고 공동 입장하는 남북선수단을 보니 뭉클하다. 설 명절을 앞두고 한민족에게 이보다 더 좋은 선물은 없을 것이다. 기쁨의 눈물을 흘리며 하나가 될 남과 북을 꿈꾸는 사람들이 있다. 교동도의 대룡시장 사람들이다.

    작성일 2018.02.12 (월)

Main News

Main News더보기 +

많이 본 뉴스

주간 TOP 클릭
많이 본 뉴스더보기 +